통합당·국민의당, 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상태바
통합당·국민의당, 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 송광호 기자
  • 승인 2020.07.2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미래통합당과 국민의당은 20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국회에 공동으로 제출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추 장관은 검찰청법상 여러가지 권한 남용으로 법을 위반한 일이 있을 뿐 아니라 품위를 손상하고 수사에 열심인 검사들을 모두 인사 주기에 맞기 않게 쫓아버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추 장관은 역대 어느 법무부 장관보다 많은 위법과 품위 손상을 저질렀고, 수사의 독립성을 해쳤다. 국회 본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의 많은 찬성표가 나올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민의 당 권은희 원내대표도 "추 장관의 위법 부당한 인사권 남용과 지휘권 남용이 법치주의를 위협하는 것이 현실화되고 있다. 이런 위협에 대해 시급히 교정하고자 추 장관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공동제출하게 됐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추 장관 탄핵안은 오는 24일 국회 본회의에서 표결이 이뤄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