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탈출' 정종연 PD, "n번방 루머, 생사람 잡아"
상태바
'대탈출' 정종연 PD, "n번방 루머, 생사람 잡아"
  • 배소현 기자
  • 승인 2020.04.02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정종연 PD. 사진=뉴시스
tvN 정종연 PD. 사진=뉴시스

 

tvN 예능 ‘대탈출’의 정종연 PD가 N번방 가입자라는 루머와 관련, 억울함을 호소하며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정종연 PD는 2일 CJ E&M을 통해 “출처 없는 악의적인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니다. 현재 하나의 핸드폰만 사용 중이며, 캡쳐로 공유되고 있는 이미지 속 이동통신사나 휴대폰 기종 등이 실제 사용하고 잇는 부분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이어 “최초 유포자 및 악플러 모두에게 법적인 책임을 물을 예정이다. 현재 공식적으로 관할 마포서 사이버 수사대에 수사를 의뢰했고 관련한 증거를 수집하고 있으며, 허위 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장 제출을 준비 중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선처 없이 강력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정확한 근거없이 개인을 비방하는 게시글의 작성이나 배포를 자제해주시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앞서 1일 각종 온라인커뮤니티에는 정종연 PD가 N번방 가입자라는 추측성 글이 게재됐다. 한 네티즌이 텔레그램 탈퇴 방법을 문의한 인터넷 게시글을 캡처해, 작성자의 ID와 정종연 PD가 평소 사용하는 SNS 아이디가 일치한다는 것. 그러나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정종연 PD는 tvN에서 ‘더 지니어스’, ‘소사이어티 게임’ 등 장르예능을 만들어 온 피디로 현재 ‘대탈출3’를 연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