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저축은행, 자영업자 신규대출 금리인하 실시
상태바
KB저축은행, 자영업자 신규대출 금리인하 실시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0.04.01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저축은행이 코로나19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추가 금융지원에 나선다.

KB저축은행은  1일부터 6월 말일까지 정부보증부 신규대출을 신청한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우대금리를 적용한다고 밝혔다. . 대상 상품은 정부지원 서민상품인 햇살론과 사잇돌2대출로 햇살론은 2%p, 사잇돌2는 최대 4%p까지 금리를 인하한다.

자영업자 햇살론은 서울신용보증재단 외 지역신용보증재단에서 사잇돌2대출은 SGI(서울보증보험)에서 시행하는 보증부대출로 담보력이 부족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한 대표적 정부정책 서민금융상품이다.

이번 KB저축은행의 금융지원을 통해 햇살론은 최저 연 5.53%부터, 사잇돌2대출은 최저 연 8.7%부터 이용 가능하다. 두 상품 모두 ‘KB착한뱅킹’ 모바일 앱을 통해 최대한도 2천만원까지 신청할 수 있다.

KB저축은행은 이미 지난9일 한 차례 코로나19 금융지원에 나선 바 있다.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에 대해 3개월 이내 단기연체이자를 면제해주고, 대출 만기 시에는최고 1%의 우대금리와 함께 추가 원금상환 없이 기한연장을 받을 수 있게 했다.

또한, 영업점 방문 최소화를 통한 고객 보호 및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만기일이 도래하는 정기예금 가입고객에 대해 ‘만기 후 예금이율’ 아닌 ‘만기일 현재 정기예금 고시이율’을 만기 후 1개월까지 적용 중이다.

KB저축은행 신홍섭 대표는 “국민들과 함께 어려움을 나누고 코로나19를 조기 극복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금융지원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