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 30% 반납
상태바
HUG, 코로나19 극복 위해 임원 급여 30% 반납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3.2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는 25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의 사회적 고통 분담 및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임원 급여 일부를 자진 반납한다고 밝혔다.

HUG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하여 올 4월부터 4개월 동안 사장, 본부장 등 임원 월 급여의 30%를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급여 반납을 통해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 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급여를 반납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가 빠른 시일 내에 종식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