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대구 의료진·취약계층에 마스크 100만매 기부
상태바
유한킴벌리, 대구 의료진·취약계층에 마스크 100만매 기부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3.05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킴벌리임직원과 노동조합은 코로나 19 우려가 가장 큰 대구 지역의 의료진과 취약계층 등을 돕기 위해 마스크 100만매를 기부한다.

유한킴벌리는 3월과 4월 중에 크리넥스 KF 80 35만매, KF 94 35만매, 덴탈 마스크 30만매 등 총 100만매를 대구적십자사를 통해 대구시에 전달할 예정이다. 해당 마스크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분들과 가장 필요한 곳에 사용될 것이다.

이번 마스크 기부는 유한킴벌리 임직원과 노동조합에서 오는 3월 30일 예정된 ‘창립 50주년 기념 전사원 나무심기’ 행사 대신 마스크 기부를 통해 국가적 어려움을 이겨내는데 함께하자는 뜻을 모아 진행하게 됐다. 사원들의 기부금 또한 마스크와 함께 전달될 예정이다. 

유한킴벌리 관계자는 “이번 기부가 코로나 19 극복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유관 제품 공급에도 더욱 노력을 기울이겠다. 하루 빨리 모두가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