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수협은행, 영업시간 조정·고객 지원 강화 '코로나19 대응'
상태바
Sh수협은행, 영업시간 조정·고객 지원 강화 '코로나19 대응'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3.0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h수협은행의 2월 경영전략 회의 모습. 사진=Sh수협은행 제공
Sh수협은행의 2월 경영전략 회의 모습. 사진=Sh수협은행 제공

 

Sh수협은행(은행장 이동빈)은 코로나 19로 큰 피해를 입고있는 대구‧경북지역  영업점의 영업시간을 조정하고 대고객 지원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스마트폰뱅킹과 인터넷뱅킹 서비스 이용수수료를 한시적으로 면제한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 19 위기 극복을 위한 금융노사 공동선언’의 일환에 따른 것으로 수협은행은 대구‧경북지역 전 영업점(경북지역금융본부, 반월당금융센터, 대구지점, 서대구지점, 포항지점)의 영업시간을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1시간 단축해 운영한다.

이와 함께 해당지역 개인과 기업 고객에 대해서는 스마트폰뱅킹/인터넷뱅킹 송금‧이체 수수료 면제, 자동화기기(ATM) 이용수수료 한시적 면제 등의 지원 대책을 함께 시행한다.

이 외에도 수협은행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점포 임대료를 감면해 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도 적극 동참한다.

대구지역 소재 점포에 대해서는 3월부터 3개월 임대료 전액을 감면해 주고 그 외 지역에 대해서는 임대료의 30%를 낮춰줄 방침이다.

한편, 수협은행은 보육시설과 학교의 휴업 또는 개학이 연기되고 있는 상황을 감안해 자녀를 직접 보육해야 하는 직원이나 임신부 등에 대해 임시 공인휴가(유급휴가)를 부여하기로 했다.

또, 지난 2월 초 기업 및 여신지원그룹 팀장을 반장으로 구성‧운영했던 ‘코로나 19 피해기업 및 어업인 금융지원반’을 부행장 직속으로 격상하고 부서장들이 직접 나서 피해기업을 지원할 수 있도록 확대 개편했다.

이코리아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