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희건설,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 본격 궤도 올라
상태바
서희건설,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 본격 궤도 올라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2.21 18:0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사진=서희건설 제공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사진=서희건설 제공

 

국내 최대 규모의 지역주택조합 사업으로 알려진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이 빠른 사업 추진으로 본격 궤도에 올랐다.

경기도 남양주시 오남읍 양지리 일원에서 추진 중인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은 3개 단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1단지 1,611세대, 2단지 1,479세대, 3단지 1,131세대 총 4,221세대의 매머드급 대단지로, 대부분 중소형타입이다. 

특히,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은 대규모 단지에도 불구하고, 빠른 조합원 모집과 우수한 토지계약을 통해 지역주택조합 사업의 성공사례에 근접하고 있다.

조합원 모집은 1단지 1,276세대(79%), 2단지 1,199세대(81%), 3단지 967세대(86%)로 평균 82%의 조합원이 모집됐으며, 토지 계약 또한 1단지 93%, 2단지 83%, 3단지 96% 평균 90%의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해 사업 막바지 단계에 접어들었다.

인·허가 단계에서는 현재 전략환경영향평가 본안 접수 준비 중에 있으며, 향후 지구단위계획 고시 및 조합설립인가 등을 통해 2021년 1월 착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외에도 사업지 도보 10분 거리에 오남역 개통(2021년 5월 예정)을 위한 공사가 진행 중이며, GTX-B노선 개통, 진접선 개통으로 교통 장점과 사업지 300m 내 양지초, 오남중, 오남고가 위치해 있어 교육환경 또한 양호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왕숙신도시 조성 및 4호선 연장사업으로 인한 서울 접근성 개선 등으로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4,000세대 규모의 미니 신도시 조성으로 높은 프리미엄을 기대하고 있다.

시공사 서희건설 관계자는 “신속한 사업진행을 위해 토지확보 및 인허가 등 다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빠른 입주를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양지7지구 지역주택조합 주택홍보관은 경기도 남양주시 오남읍 양지리 690-8번지에 위치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울 은평신사 벽산블루밍 2020-03-22 12:58:53
In서울아파트 은평신사 벽산블루밍 분양
평당 1200만원대 파격가 공급
역세권 학세권 숲세권 공세권 병세권
개발호재:GTX-A노선2023년 개통예정
서부경전철 2026년 개통예정
현재기준 주변시세차익 최소 2억
2021년 10월이후 전매무제한
계약특전:3천만원 상당 무상옵션(발코니 확장,중도금 무이자,생활가전 등등)
청약통장 무관 ,선착순 동호 지정
분양문의 : 은평신사 벽산 블루밍 모델하우스
031-990-2107

금천서희 2020-02-22 09:27:01
일반분양이라고 안심하다가 공사못해 허송세월입니다. 잘알아보시고 하셔요. 지역주택조합 완공 후 입주해도 늦지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