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산업 건설현장에서 20대 일용직 추락사
상태바
호반산업 건설현장에서 20대 일용직 추락사
  • 최윤정 기자
  • 승인 2020.01.22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반산업 인천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20대 일용직 노동자가 추락해 사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21일 오전 10시 20분경 인천시 서구 원당동 검단신도시 호반산업 베르디움 공사장에서 에서 20대 일용직 노동자 김모씨가 아파트 24층에서 3층 현관 구조물 위로 추락해 숨졌다고 밝혔다.

김씨는 이날 아파트 외벽에 설치된 거푸집 해체작업을 하던 중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아파트 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A씨의 정확한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고용노동부 인천북부지청도 A씨의 사망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현장 관계자들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