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 취임 첫 업무 '안전기원'
상태바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 취임 첫 업무 '안전기원'
  • 이미숙 기자
  • 승인 2020.01.03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신임 사장이 취임 후 첫 업무를 안전기원행사로 시작했다.사진=포스코건설 제공
한성희 포스코건설 신임 사장이 취임 후 첫 업무를 안전기원행사로 시작했다.사진=포스코건설 제공

 

한성희 포스코건설 신임 사장이 취임 후 첫 업무를 안전기원행사로 시작했다.

2일 인천 송도사옥에서 열린 안전기원행사에서 한성희 사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올해 경영목표 달성을 기원하고,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이날 안전기원행사는 국내 전 현장에서 근로자들과 함께 동시에 열렸다.

한성희 사장은 안전기원행사에서 “현장의 안전은 회사가 영속해 나가는 중요한 원동력”이라며, “모든 임직원들이 안전의 사각지대는 없는지 세심하게 살펴보고, 근로자들에게 생기 넘치고 행복한 삶의 터전이 될 수 있도록 안전한 현장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올해 포스코건설은 근로자들의 불안전한 행동을 밀착관리하고 감성 케어 안전 활동을 통해 능동적이고 자발적인 안전실천을 유도함으로써 안전사고 원년을 달성한다는 방침이다.

한성희 사장은 안전기원행사 직전 열린 취임식에서도 임기 중 추진할 경영키워드 중 `안전`을 가장 첫머리로 올렸다. 한 사장이 안전과 함께 제시한 주요 경영키워드로는 사업포트폴리오, 현장경영, 실행력, 소통, 기업시민이었다.

한 사장은 특히 ‘기업시민’은 그룹전체의 경영이념이기도 하지만 중요한 시대적 흐름이라고 강조하고 비즈니스 활동을 통해 사회에 건강한 가치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