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기준금리 1.25% 동결, 내년 성장률 2% 초반 전망
상태바
한은, 기준금리 1.25% 동결, 내년 성장률 2% 초반 전망
  • 임해원 기자
  • 승인 2019.11.29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9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올해 마지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통화정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9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올해 마지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통화정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국은행은 29일 오전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다음 통화정책방향 결정 시까지 기준금리를 현 수준(1.25%)에서 유지하기로 했다.

이번 동결 결정에 대해서는 예상대로라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한은이 지난 10월 "향후 거시경제와 금융안정 상황의 변화, 두 차례 기준금리 인하의 효과를 지켜보면서 완화정도의 조정 여부를 판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기 때문. 앞서 한은은 지난 7월과 10월 두 차례 기준금리를 0.25%포인트씩 인하한 바 있다. 

이번 결정에 따라 기준금리는 당분간 역대 최저 수준을 유지하게 됐으나, 내년 추가 인하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금통위는 "국내경제의 성장세가 완만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수요 측면에서의 물가상승압력이 낮은 수준에 머무를 것으로 전망되므로 통화정책의 완화기조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금통위는 내년 경제성장률이 2% 초반 수준을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금통위는 올해 국내경제 성장세가 다소 둔화됐지만, 내년 들어 수출과 설비투자 부진이 다소 완화되고 소비 증가세는 완만하게 확대될 것이라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