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 15일 견본주택 개관
상태바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 15일 견본주택 개관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9.11.14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홍은포레스트 조감도. 사진=현대건설 제공
힐스테이트 홍은포레스트 조감도. 사진=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15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제2주택재건축정비사업(홍은동 338-5번지)을 통해 공급되는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의 견본주택의 문을 열고 공식적인 분양일정에 돌입한다. 

힐스테이트 브랜드 단지인데다, 서대문구의 우수한 학군을 갖춘 숲세권 아파트로 실수요자 중심으로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는 지하 4층~지상 14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총 623세대(임대포함)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382세대를 일반 분양한다. 일반분양 전용면적 세대수는 △59㎡A 163세대 △59㎡B 23세대 △72㎡A 30세대 △72㎡B 147세대 △84㎡ 19세대로 100%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백련산을 품은 서울 대표 힐링 주거지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는 단지 뒤편으로 백련산이 자리잡고 있으며 백련산 산책로 인접하여 쾌적한 주거 환경을 자랑한다.

또한 불광천과 안산도시자연공원 등도 주변에 위치해 사시사철 자연과 함께하는 풍요로운 여가생활을 즐기기에 좋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주변으로 사립명문 명지초, 충암초 및 홍연초(공립)를 비롯 명지중·고, 충암중·고 등 서대문 명문학군이 조성돼 있다. 

생활 인프라도 뛰어나 지하철 6호선 새절역과 증산역이 인접하며, 내부순환도로와 가좌로, 통일로 등의 도로 접근성도 좋다. 서울시립 은평 병원과 연세세브란스 병원도 가깝다. 

세대 구성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평면, 가구 선택제(유상) 등을 제공해 세대 구성원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일부 세대 주방 측면에는 오픈장을 추가해 협소한 주방공간의 단점을 보완하며 김치냉장고장 선택 및 추가적으로 소셜키친(다이닝존 평면옵션), 수납&학습공간 강화형 등 기본 구조를 활용한 차별화된 맞춤옵션을 제공한다. 특히, 전용 72㎡A와 전용 84㎡ 평면에는 드레스룸 공간이 2개씩 조성돼 수납공간이 풍부하다.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는 힐스테이트 익스테리어 신 매뉴얼이 적용된 서울의 첫 프로젝트다.

기존 힐스테이트 아트 컬러를 재해석하고 트렌드를 반영해 심플하고 모던한 형태로 탈바꿈되며, 감각적인 컬러 적용을 통해 현대 힐스테이트만의 세련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여기에 어느 각도에서 봐도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의 감각적인 디자인을 인지할 수 있는 다채로운 디자인도 반영됐다.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의 분양일정은 11월 1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9일 1순위 당해 지역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는 11월 27일에 발표하고, 정당계약 기간은 12월 9일부터 12월 11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모델하우스는 서울 강남구 남부순환로 2641 힐스테이트 갤러리(3호선 양재역 4번출구 약 300m)에서 11월 15일에 개관할 예정이다. 입주는 2022년 11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