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딸 인턴증명서 발급, KIST 연구소장 보직 해임
상태바
조국 딸 인턴증명서 발급, KIST 연구소장 보직 해임
  • 김정길 기자
  • 승인 2019.10.1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ST 한국과학기술연구원.
KIST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에게 '인턴 증명서'를 허위로 만들어준 이광렬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기술정책연구소장이 보직해임됐다.

KIST측은 18일 "이 소장이 인턴 증명서 허위 발급으로 빚어진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보직을 사퇴하겠다는 뜻을 밝혔으며 이병원 KIST 원장이 이를 받아들여 지난 16일 보직해임했다"고 밝혔다. 

이 소장에 대한 징계 여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KIST측은 징계위원회에서 진상 조사 후 징계 수위가 결정할 방침이다. 

이 소장은 지난 2013년 정 교수의 부탁을 받고 조 전 장관 딸에게 KIST 인턴증명서를 이메일로 발급했다. 당시 조 전 장관 딸은 KIST에 이틀밖에 근무하지 않았는데도 인턴증명서를 발급받아 특혜 의혹이 제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