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조국 "딸이 동양대 표창장 받은 것은 사실"
  • 김정길 기자
  • 승인 2019.09.04 16:36
  • 댓글 0
(사진=뉴시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적선현대빌딩 내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사무실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딸의 동양대 표창장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조 후보자는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적선동에 위치한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로 출근하면서 "표창장을 받은 것은 사실이다. 언론 보도를 상세하게 못 봤지만, 그 자체는 금방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한 언론은 조 후보자의 딸 조모(28)씨가 동양대학교에서 표창장을 받았지만, 대학 측은 이를 발급한 적이 없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자유한국당 주광덕 의원실이 동양대 측에 조씨의 총장상 수상 이력 현황을 요구했지만, 대학 측은 "자료 없음으로 확인 불가"라는 공문을 보내왔다고 전했다.. 주 의원실 관계자는 "추가로 영어영재센터 등의 활동으로 표창장이 발급된 사실이 있냐고 물었지만 답이 없었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딸 조씨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의 인턴 프로그램에 이틀만 출석하고 허위로 증명서를 발급받았다는 의혹에 "잘 모른다"며 "확인해보니 아이 인턴을 연결한 분과 수행한 분이 다른 것 같다"고 해명했다. 이어 "검찰 수사를 통해 과정이 밝혀질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김정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