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코리아 "오리가미 등 日 제품 발주 중단 검토"
상태바
스타벅스코리아 "오리가미 등 日 제품 발주 중단 검토"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8.13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벅스, 사진=뉴시스>

국내 커피전문점 업계 1위인 스타벅스가 일본 제품 발주 중단을 검토하고 있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13일 “일본에서 완제품 형태로 수입하는 ‘오리가미’와 ‘비아 말차’는 제품 발주량을 줄이거나 아예 잠정 중지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제품 안전에 대한 일각의 우려에 “오리가미 제품은 일본에서 만들지만, 커피 원두 등 핵심 원재료는 제3국에서 생산한 것”이라며 “제품도 문제가 된 후쿠시마와 그 인근 13개 현 지역과 상관없는 지역에서 생산되고, 생산지 증명과 방사능 검사를 철저히 해 합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완제품 상품 외에 제조 음료에는 어떤 일본산 원·부재료도 쓰고 있지 않다”며 “국내 협력사와 함께 재료 국산화 노력을 펼쳐 자체 개발을 늘려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스타벅스는 또 녹차 제조 원료와 녹차 티백의 원재료는 2013년부터 제주산을 사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