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우, 팬미팅 앞두고 '기소 의견' 송치
상태바
이민우, 팬미팅 앞두고 '기소 의견' 송치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7.17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 이민우.<사진=뉴시스>

신화 이민우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이민우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민우는 지난달 29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술집에서 옆자리 여성 2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민우와 평소 아는 사이였던 것으로 알려진 여성 2명은 현재 이민우에 대한 고소를 취하한 상태다. 강체추행은 피해자의 직접 고소가 없어도 수사와 처벌이 가능해 경찰은 계속 수사를 진행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한 결과 이민우의 행위가 강제추행에 해당한다고 판단해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이민우는 혐의를 극구 부인하고 있다. 이민우는 경찰조사에서 "친근감의 표현이고 장난이 좀 심해진 것일 뿐 강제추행 의도는 없었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20일 팬미팅을 앞둔 상황에서 검찰에 송치된 이민우는 주변에 "강제추행 의도가 없었는데 억울하다"고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