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사회공헌
한세실업, '10% FOR GOOD' 캠페인, 친환경단체 기부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5.16 11:10
  • 댓글 0
한세실업은 올해부터 ‘10% FOR GOOD’ 캠페인을 진행한다.<가진=한세실업 제공>

한세실업은 16일 “올해부터 ‘10% FOR GOOD’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캠페인은 국제 인증을 받은 친환경 원단으로 만든 의류 판매 순수익의 10%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한세실업은 국제적인 친환경 섬유 인증기관인 BCI(Better Cotton Initiative)와 오코텍스 스탠다드 100(Oeko-Tex Standard 100) 인증을 받은 섬유로 의류를 제작해 발생하는 순수익의 10%를 친환경 관련 단체에 기부할 예정 이다.

가장 먼저 기부할 곳은 네덜란드 비영리 재단인 오션클린업(The Ocean Cleanup)이다. 네덜란드 출신의 19세 청년이 설립해 화제가 되었던 이 재단은 하와이와 미국 캘리포니아 주 사이 태평양 해상의 거대 쓰레기 섬에 떠다니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수거하는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한세실업은 향후 물 관리, 친환경 원료 연구개발, 친환경 생산시설 개·보수 등과 연관된 친환경 업체를 추가로 선정해 기부할 예정이다. 기부금액은 연간 최소 10만달러, 최대 100만달러로 정했다.

자세한 내용은 한세실업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지은 기자  qoalsgud0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