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경찰, 박유천 신체 압수수색 '마약 검사'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4.16 11:16
  • 댓글 0
<사진=뉴시스>

경찰이 가수 박유천씨의 신체와 자택 등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6일 오전 9시께부터 박 씨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다. 경찰은 수사관 11명을 투입해 박 씨의 경기도 하남 자택과 차량, 휴대전화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으며 마약 반응 검사도 병행하고 있다.

박 씨는 황하나씨와 함께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황하나 씨는 "연예인 지인이 강제로 마약을 권했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바 있으며 경찰 조사 과정에서 "박 씨와 함께 자택 등지에서 마약을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씨는 기자회견을 자청해 "마약을 한 적이 결단코 없다"며 결백을 주장했다. 박 씨와 황 씨는 과거 연인 사이였으나 현재 헤어진 상태다. 

경찰은 박씨에 대해 17일 오전 9시까지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에 출석해 조사받을 것을 통보했다.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이언주 탈당
이언주 탈당 "야수의 심정으로 광야로 나간다"
한국당
한국당 "패스트트랙 가려는 자, 빨리 망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