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보스턴컨설팅 ‘세계 50대 혁신기업’ 구글-아마존-애플 순
  • 임해원 기자
  • 승인 2019.03.22 11:28
  • 댓글 0
보스턴컨설팅그룹이 21일(현지시간) 지난해 가장 혁신적이었던 기업 50개의 순위를 발표했다. <사진=보스턴컨설팅그룹 홈페이지 갈무리>

글로벌 경영전략 컨설팅 업체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이 21일(현지시간) ‘2019 세계 50대 혁신기업 순위’를 발표했다. 국내 기업 중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가 각각 5위와 18위에 이름을 올렸다.

BCG는 지난 2005년부터 전세계 기업들의 혁신 담당 임원 2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 기업들의 혁신 현황을 평가해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이번 발표에서 가장 주목할만한 것은 2005년 첫 발표 이래 13년간 선두 자리를 지켜온 애플이 3위로 밀려나고 구글이 첫 1위를 차지한 것. 구글은 지난 2005년(5위)과 2013년(3위)를 제외하면 항상 2인자 자리를 지켜왔으나, 이번 조사에서 인공지능과 머신러닝의 혁신성을 인정받아 처음으로 선두자리를 꿰찼다.

지난해 4위였던 아마존은 2위로 두계단 뛰어올랐으며,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삼성전자, 넷플릭스, IBM, 페이스북, 테슬라, 아디다스 등이 뒤를 이었다.

국내 기업 중에서는 삼성전자(5위)외에도 LG전자(18위)가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삼성전자의 순위는 지난해와 변동이 없었으며, LG전자는 2009년, 2010년, 2013년, 2014년에 이어 다섯번째로 명단에 포함됐다.

특히 두 기업은 이번 조사에서 20위권 안에 포함된 유일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업이다. 중국의 경우 알리바바와 화웨이가 각각 23위와 48위에 선정됐으며, 일본은 NTT 도코모와 토요타가 각각 36, 37위를 기록했다.

BCG는 "상위 10대 기업은 모두 인공지능과 플랫폼,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 업무방식을 추진할 수 있는 자체 생태계를 사용하고 있었다"며 이번 조사에서 나타난 혁신 트렌드를 설명했다. 

임해원 기자  champroo@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해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