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SM "도경수 재계약 불발 보도는 오보"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3.13 15:58
  • 댓글 1
<사진=뉴시스>

 SM엔터테인먼트가 엑소 도경수(디오)와 재계약 불발설을 부인했다. 13일 도경수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도경수의 계약해지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며 계약기간이 많이 남아있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도경수가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논의했으나 결별 수순을 밟는다. 도경수 외 엑소(EXO) 멤버들은 전원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에 도경수 소속사는 오보라고 해명했다.

지난 2012년 데뷔한 엑소는 각종 가요 시상식에서 수차례 대상을 수상한 K-POP 대표 가수 중 한 팀이다. 지난해 말에도 '템포'와 '러브 샷'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최근 엑소는 옥수수 웹예능 '엑소의 사다리 타고 세계여행'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첸이 4월 솔로앨범을 준비하는 등 멤버들은 활발한 개인 활동으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한편 디오는 본명 도경수라는 이름으로 '카트', '순정', '형', '신과 함께', '스윙키즈' 등 다양한 영화에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내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