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정준영 불똥에 이홍기 SNS 난리법석
  • 배소현 기자
  • 승인 2019.03.12 11:19
  • 댓글 0
<사진=뉴시스>

가수 이홍기가 '연예인 불법촬영물 카톡방'에 참여했다는 의혹을 부인하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홍기는 12일 새벽 자신의 SNS에 "생라면과 맥주, 다들 굿밤"이라며 집에서 캔맥주를 마시며 영화를 보는 사진을 올렸다. 쏟아지는 카톡 참여 의혹에 대한 우회적인 부인으로 읽히는 내용이다.

이홍기와 팬들과의 소통 창구인 카카오톡 채팅방의 '고독한 이홍기방'에는 이홍기로 추정되는 참여자가 등장해 "자고 일어났더니 난리가 났구만. 걱정마쇼. 내일 라이브 때 봅세"라고 적었다. 앞서 이홍기는 해당 채팅방에서 활동 중임을 직접 인증한 바 있다.

이를 두고 네티즌들은 일명 '승리 카톡'의 실체가 밝혀지는 과정에서 언급된 이홍기가 자신이 아니라고 해명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내놨다. 

이씨는 11일 SBS가 보도한 카톡방 화면에서 "즐길 수 있을 때 실컷 즐겨요"라고 말한 '가수 이XX'가 본인 아니냐는 의혹을 받고 있었다. 11일 저녁 이홍기의 SNS에는 해명을 요구하는 네티즌들의 댓글이 빗발쳤다.

배소현 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단독] SK텔레콤 ‘폰기능상담24’, 가입자 지갑 노린다
[단독] SK텔레콤 ‘폰기능상담24’, 가입자 지갑 노린다
이희진 부모 살해사건, '5억 행방' 밝혀졌다
이희진 부모 살해사건, '5억 행방' 밝혀졌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