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글로벌
일본 홋카이도 지진 발생, 여행객 유의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2.22 10:01
  • 댓글 0

21일 오후 일본 홋카이도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다. 작년 9월 이후 일본에서 발생한 지진 중 가장 큰 규모다. 22일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홋카이도 남부 아쓰마초 인근에서 오후 9시22분쯤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곳은 지난해 9월 규모 6.7의 강진이 발생했던 장소다. 진앙은 삿포로 동남쪽 약 60km 지점의 이부리 중동부로 진원의 깊이는 30km다.

이부리 지역에서는 진도 6약(弱)의 진동이 관측됐다. 삿포로 시내에서도 진도 5약 진동이 관측됐다. 지진 발생 직후 삿포로 시내 모든 구간에서 전철이 운행 중단되는 등 홋카이도 주민은 물론 관광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지진 발생 후 기자회견을 열고 “오후 9시 24분 총리관저(총리실) 위기관리센터에 대책실을 설치해 피해 상황을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는 지진으로 인한 큰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다. 

우리 외교부는 22일 일본을 여행 중인 우리 국민들에게 홋카이도 지진 발생 소식을 문자로 전달하며 신변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이지은 기자  qoalsgud0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탁현민
탁현민 "상대국 항의없는데 외교결례 비난은 생트집"
KT, 아현 화재피해 소상공인에 최대 120만원 지원
KT, 아현 화재피해 소상공인에 최대 120만원 지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