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우미건설,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1268가구 계약 완료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9.02.18 10:16
  • 댓글 0
우미건설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견본주택 내부<사진=우미건설 제공>

[이코리아] 우미건설은 18일 인천 검단신도시 AB15-1블록에 공급한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가 계약을 시작한 지 15일 만에 완판됐다고 밝혔다. 

앞서 1월 초 진행된 1순위 청약에서 평균 2.37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28~30일부터 진행된 정당계약에서도 계약률을 기록하는 등 수요자들의 인기를 그대로 증명했다.

검단신도시 내 가장 우수한 입지환경이 수요자들에게 주목을 끌은 듯하다. 단지에서 도보 5분거리에 인천 지하철 1호선 검단연장선(2024년 개통 예정) 신설역이 들어설 예정이다. 

단지 바로 앞에 중심상업용지가 위치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 게다가 단지 주변으로 유치원, 초·중·고 학교용지가 계획돼 있고 공원용지도 곳곳에 자리해 쾌적한 환경을 누릴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검단신도시가 지난해 말 청약제도 개편으로 전매제한 기간이 1년에서 3년으로 늘어나고, 인근 3기 신도시 발표 등 우려 속에서 조기에 100% 계약 완료됐다. 입주민의 주거만족도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단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13개 동 전용면적 74·84㎡ 총 1268가구로 2022년 1월 입주 예정이다.

한편, 우미건설은 여세를 몰아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단지 내 상가도 공급할 예정이다. 검단신도시 우미린 단지 내 상가는 지하 1층~지상 2층으로 총 70실(예정)이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안희정캠프 자원봉사자
안희정캠프 자원봉사자 "여사님이 불륜설 기획 취합"
우리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에 3조원 신규자금 지원
우리은행, 소상공인·중소기업에 3조원 신규자금 지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