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방탄소년단, 블랙턱시도 차림, 그래미어워즈 참석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2.11 16:02
  • 댓글 0
방탄소년단 제 61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사진=뉴시스>

[이코리아]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제61회 그래미어워즈에 입성했다.

10일(현지시각) 미국 LA 스테이플스센터에서는'제61회 그래미 어워즈'가 진행됐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한국은 물론 아시아 아티스트 중 최초로 공식 초청돼 '그래미 어워즈' 시상자로 참석했다.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방탄소년단은 블랙 턱시도를 맞춰 입은 모습으로 주목을 받았다. 미국 매체들은 방탄소년단을 인터뷰하기 위해 앞다퉈 경쟁을 벌였다.

레드카펫에 선 방탄소년단은 "'그래미 어워즈' 참석은 팬들 덕분이다. 팬들이 우리에게 날개를 달아줬고, 이 모든 기회를 줬다. 정말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했다. 새 앨범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오래 걸리지 않는다. 열심히 작업 중이다. 새로운 앨범은 아미(공식 팬클럽명)에게 돌려주는 이야기가 될 것이다. 아미들이 좋아해줬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베스트 R&B 앨범상'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 방탄소년단은 후보자 소개에 앞서 "한국에서 자라오면서 그래미 어워즈 무대에 서는 것을 꿈꾸어 왔었다. 이 꿈을 이루게 해준 우리 팬들에게 감사하다. 다시 돌아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베스트 R&B 앨범상'의 주인공으로 미국 싱어송라이터 '헐(H.E.R)'을 호명하며 트로피를 전달했다.

1958년 시작된 그래미 어워드는 미국 레코드 예술 과학 아카데미에서 주최하는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 'AMAs'),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 'BBMAs')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손꼽힌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그래미 어워즈 시상식 초대로,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초대되는 한국 가수 최초의 기록을 세웠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