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현대제철 작년 매출 20조 7803억원, 영업이익은 감소
  • 최윤정 기자
  • 승인 2019.01.25 15:36
  • 댓글 0
자료=현대제철

[이코리아] 현대제철이 지난해 연결 기준 20조7803억원의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25일 현대제철은 공시를 통해 2018년 연결 기준 영업이익 1조260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1조3675억원를 기록했던 것과 비교해 25% 감소했다.

매출은 고부가 자동차 강판과 조선용 후판, 내진용 강재 등 핵심 제품 판매가 늘고 순천 냉연공장이 본격 가동하면서 전년 대비 8.4% 증가해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측은 “일부 수요산업 시황 둔화와 통상임금 판결에 따른 일회성 비용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은 줄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대자동차그룹의 수소전기차 사업 확장에 필요한 사업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수소연료전지의 주요 부품인 금속분리판 증설 투자를 진행, 오는 4월부터 수소차 6천대에 필요한 금속분리판 양산체제를 구축하고 2020년 1만6천대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현대제철은 2016년부터 제철소의 철강 생산과정에서 나오는 부생가스를 활용한 연산 3천t 규모의 수소 생산공장을 가동하고 있다. 이를 통해 수소차 충전용 수소가스 공급 확대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건설, 자동차 산업의 부진이 계속되고 환경규제, 전기요금 인상 가능성 등 경영 리스크가 상존하는 상황이다. 고부가 제품 판매 확대와 생산성 내실화, 지속적 원가절감을 통해 위기를 극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