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방탄소년단 동생그룹 TXT, 첫 멤버 공개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1.11 09:54
  • 댓글 0
<TXT 공식 트위터 갈무리.>

[이코리아] ‘방탄소년단 동생 그룹’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그룹이 베일을 벗었다.

앞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는 10일 공식 SNS를 통해 “왓 두 유 두(What do you do?) 왓 두 유 시(What do you see?)”라는 문구와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해당 게시물을 두고 팬들의 여러 가지 추측이 이어진 가운데, 이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서 준비 중인 신인 그룹의 데뷔 관련 공식 콘텐츠로 밝혀졌다.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그룹 방탄소년단의 동생그룹이라는 점에서 준비 단계부터 큰 관심을 모았던 빅히트의 신인 그룹명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_X_TOGETHER, TXT)’로 공개됐다. 

이와 함께 빅히트는 11일 공식 트위터 계정에 ‘#TXT’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연준’ 등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 2장을 업로드했다. 

연준은 흑백사진에서는 무표정한 얼굴로 카메라를 지긋이 바라보는 모습으로, 컬러사진에서는 노란 꽃을 들고 소년미를 풍기며 처음 얼굴을 알렸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TXT_bighit’라는 비공개 SNS 계정을 증거로 TXT가 빅히트 신인 그룹의 팀명이 될 것이라는 추측이 나온 바 있다. 이에 대해 빅히트 측은 “공식 콘텐츠가 공개되기 전까지 말씀드릴 수 없음을 양해 바란다”며 말을 아낀 바 있다. 그러나 이날 자정 비공개 계정이던 TXT 계정 역시 공개로 전환되며 본격적인 데뷔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렸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나경원 '반민특위' 발언은 이승만 데자뷰
나경원 '반민특위' 발언은 이승만 데자뷰
'버닝썬 대통령'은 전원산업, 커넥션 의혹
'버닝썬 대통령'은 전원산업, 커넥션 의혹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