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미디어
SKT-지상파3사 연합, 동영상서비스 확대
  • 김윤진 기자
  • 승인 2019.01.03 16:57
  • 댓글 0

[이코리아] SK텔레콤이 지상파 방송국과의 연합으로 옥수수-푹 간의 시너지 효과를 노린다. 옥수수와 푹은 각각 SK텔레콤 자회사 SK브로드밴드, 지상파 방송국 MBC-SBS-KBS가 운영하는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다.

3일 SK텔레콤은 “‘자회사 SK브로드밴드를 통해 푹의 지분을 보유한다’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SK브로드밴드의 옥수수는 실시간 지상파 콘텐츠를 제공하지 못했지만, 이번 MOU 체결로 서비스 범위를 확장할 발판을 마련했다. 반면에 푹은 실시간 지상파 콘텐츠가 주무기였지만, 다른 성격의 콘텐츠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다만 어떤 형태로 옥수수와 푹의 서비스를 변화시킬지는 정해지지 않았다. 향후 옥수수가 푹의 콘텐츠를 흡수하거나, 새로운 플랫폼을 출시할 가능성이 있다.

SK텔레콤과 지상파의 연합은 예견된 일이었다. SK텔레콤은 경쟁사 LG유플러스가 IPTV에 넷플릭스 콘텐츠를 탑재한 뒤로 대응 방안을 고심했다. MBC 최승호 사장은 최근 푹의 발전을 위해 파트너 협상을 진행했다.

SK텔레콤은 푹 지분 투자 이후 지상파 방송국 콘텐츠를 활용해 아시아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김윤진 기자  ioonin33@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문대통령
문대통령 "김학의 장자연 버닝썬 사건 엄중 수사해야"
“샤오미, 폴더블폰 2분기 출시 가격은 갤럭시 폴드 반값”
“샤오미, 폴더블폰 2분기 출시 가격은 갤럭시 폴드 반값”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