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경궁 김씨 동일 아이디 최종 접속지 '이재명 자택'
상태바
혜경궁 김씨 동일 아이디 최종 접속지 '이재명 자택'
  • 이두익 기자
  • 승인 2018.11.2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08_hkkim’에 등록된 g메일 아이디가 국내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사용됐고, 이 아이디의 마지막 접속지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자택인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미국 트위터사가 ‘혜경궁 김씨’ 계정의 로그 정보 제출 요청을 거부하자 국내 포털 사이트를 통해 트위터 계정 ‘@08_hkkim’에 등록된 g메일 아이디 ‘khk631000’와 같은 아이디를 사용하는 회원이 있는지 조사를 벌였다. 이 과정에서 다음에서 아이디 ‘khk631000’가 사용되다가 관련 수사가 시작된 올해 4월 탈퇴한 것을 확인했다.  

경찰은 이 아이디 사용자가 이미 탈퇴한 탓에 회원 정보를 확인할 수 없었지만, 이 아이디의 마지막 접속지가 이 지사의 자택인 것은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사는 그동안 부인 김씨가 영문 이니셜로 ’hk‘가 아닌 ’hg‘를 주로 사용한다고 주장해왔지만 경찰의 설명과 달라 의혹이 커지고 있다.

한편 동아일보는 21일 "혜경궁 김씨’의 트위터 계정(@08__hkkim)에 등록된 g메일 아이디와 똑같은 네이버 아이디가 경찰의 수사 착수 직후 탈퇴 처리됐으며, 마지막 접속지 조사 결과 이 지사의 자택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동일 아이디의 최종 접속지가 이재명 지사 자택으로 밝혀짐에 따라  김혜경씨를 해당 트위터 계정주로 지목한 경찰 수사 결과가 더 설득력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