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성우 김일 심장마비 사망, 동료들 애도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11.19 16:01
  • 댓글 1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인기 애니메이션 '원피스'의 상디 목소리를 연기해 알려진 성우 김일(52)씨가 심장마비로 별세했다. 

김일은 1990년 KBS 성우극회 22기로 성우 생활을 시작해 애니메이션 '슬램덩크' 송태섭, '달의 요정 세일러문' 턱시도 가면, '원피스' 상디 등의 목소리로 활약했다. 

또 영국 드라마 '닥터 후'의 11대 닥터로 목소리를 연기했고, 지난 14일 개봉한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의 주역 알버스 덤블도어의 목소리를 맡기도 했다. 

김씨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애도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성우 정성훈씨는 "삼가 김일 선배의 명복을 빈다"고 사망 소식을 전했고, 성우 정재헌도 "모두가 다 그렇겠지만 빈소에 온 지금 이 순간에도 일이 형님이 이제 더 이상 이곳에 계시지 않다는 것이 전혀 현실로 와닿지가 않습니다. 편히 잠드세요. 상디, 듬직하게 자란 아들의 아버지이자 사랑스런 고양이의 집사님 그리고 술친구"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한편 김일의 빈소는 인제대 일산 백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0일이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장재원님 2018-11-23 00:52:08

    안녕하세요
    장재원님 김일성우형님 나는기억해요 아프셨면서 힘들어하면서 오래오래 건강하세요 장재원올림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한국당
    한국당 "성희롱 사과하라" VS 문희상 "임이자 자해공갈"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