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부영그룹, 마산 지역 11개 고교에 전자칠판 기증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8.10.23 15:59
  • 댓글 0

[이코리아] 부영그룹은 23일 "경상남도교육청 교육감실에서 교육환경개선과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해 마산지역11개 고등학교에 321대의 전자칠판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이날 마산지역 고등학교 전자칠판 지정기탁서 전달식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을 대신해 신명호 회장직무대행과 박종훈 경상남도 교육감, 11개 학교 교장선생님들, 부영그룹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부영그룹은 이번에 22억 4,700만원(교실당 700만원)을 들여 마산고, 가포고, 구암고, 내서여고, 마산여고 등 마산지역 내 11개 고등학교 1,2,3학년 교실에 총 321대의 전자칠판 및 전자학습 시스템을 기증한다. 지난 14일 각 학교 1개 학급에 시범 설치했으며, 나머지는 겨울방학 기간에 설치 완료할 계획이다.
 
부영그룹 신명호 회장직무대행은 “이번에 마산지역 고등학교에 기증하는 전자칠판이 각 학급에서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면서 “부영그룹은 지역 사회공헌활동 및 장학사업을 지속하면서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마산고, 진주고, 김해 장유고 등 도내 6개 고등학교와 합천, 산청 등 2개 군에 우정학사(기숙사) 등을 기증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활동을 해오고 있다.


이지은 기자  qoalsgud0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한국당
한국당 "성희롱 사과하라" VS 문희상 "임이자 자해공갈"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