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한국은행 기준금리 연 1.50% 동결, '11월 인상' 가능성
  • 이두익 기자
  • 승인 2018.10.18 11:48
  • 댓글 0
18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 기자실에서 열린 통화정책방향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한국은행은 18일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현행 연 1.50%로 동결했다. 기준금리는 지난해 11월말 0.25%포인트 인상한 후 11개월째 제자리를 유지해왔다.

앞서 미국 연준의 잇단 금리 인상에 따라 국내 기준 금리 인상 여부에 관심이 모아졌으나 결국 동결로 결론이 내려졌다. 기준 금리 동결 이유로는 ▲고용부진 ▲집값상승 ▲가계부채 상승 등 내적 요인 외에 ▲미중 무역갈등, ▲신흥국 금융시장 불안 등 외부 요인을 감안한 때문으로 풀이된다.

반면 11월 열릴 금통위에서는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이 많다. 미 연준이 12월 금리인상을 예고한 바 있는데다 금통위 내에서도 인상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된 때문이다.

11월 금통위에서 금리 인상 결정이 나오지 않을 경우, 한미간 기준금리 격차가 1%포인트로 확대될 가능성이 높다. 그럴 경우 외국인자본 이탈 등 금융시장 불안정성 문제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 따라서 그 전에 선제적으로 기준금리를 인상해야 한다는 의견이 힘을 얻고 있다.

 

이두익 기자  ikmens@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