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IBK기업은행, 조건부 후순위채권 6천억원 발행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09.19 16:08
  • 댓글 0

[이코리아] IBK기업은행은 19일 “조건부 후순위채권 6천억원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국내 은행이 발행한 조건부 후순위 원화채권 중 가장 큰 금액으로, 금리도 가장 낮다. 발행금리는 2.74%(국고채 10년+42bp)이며, 만기는 조기 상환 권리(콜옵션)가 없는 10년이다.

이번 후순위채권 발행으로 기업은행의 BIS 총자본 비율은 약 0.36%p 상승해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최근 상반기 대비 장기물 금리가 크게 하락해 발행 적기로 판단했다”며, “기업은행의 높은 신용도와 우수한 재무건전성이 적극적인 투자수요를 이끌어 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