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CT
아이폰 3종 발표, 아이폰X와 다른 점은?
  • 임해원 기자
  • 승인 2018.09.13 12:06
  • 댓글 0
애플 수석 부사장 필 쉴러가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리고 있는 신형 아이폰 공개 행사에서 아이폰 XS와 XS맥스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애플 홈페이지 갈무리>

 

[이코리아] 애플이 아이폰 신규 모델 3종을 발표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 위치한 애플 신사옥 스티브잡스 시어터에서 열린 아이폰 언팩(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신형 아이폰 3종(Xs, Xs 맥스, XR)과 애플워치4를 선보였다.

◇ 아이폰X와 같은 듯 다른 아이폰Xs·Xs 맥스

아이폰XS는 이전 모델인 아이폰X와 외양과 크기 모두 동일하다. 2436×1125픽셀 해상도의 5.8인치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장착했으며, 픽셀집적도도 458ppi로 같다. 아이폰Xs 맥스의 경우 2688×1242픽셀 해상도의 6.5인치 디스플레이로 한층 커진 화면을 선보였지만, 그 외 모든 스펙은 아이폰Xs와 동일하다. 두 모델 모두 후면에 1200만화소의 듀얼카메라, 전면에 700만화소의 싱글카메라가 장착된 점도 아이폰X와 같다. 다만 신 모델에는 사진을 촬영한 뒤 사용자가 직접 조리개값을 조정해 아웃포커스 효과를 낼 수 있는 ‘심도제어’ 기능이 추가됐다.

아이폰Xs·Xs 맥스와 아이폰X의 가장 큰 차이점은 CPU다. A11바이오닉 프로세서가 장착된 아이폰X와 달리 아이폰Xs에는 A12바이오닉 프로세서가 탑재됐다. 세계 최초 7nm공정으로 제조된 A12바이오닉 프로세서는 A11에 비해 속도와 전력효율이 개선된 6코어 CPU, 4코어 GPU, 그리고 초당 5조회의 연산능력과 실시간 머신러닝 기능을 가진 8코어 뉴럴엔진으로 구성됐다. 프로세서 성능이 개선된 만큼 아이폰Xs는 고성능 게임 등에서 한층 강화된 성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전력효율이 향상돼 아이폰X에 비해 배터리 사용시간도 약 30분가량 연장될 것으로 보인다.

그 밖에도 아이폰 Xs·Xs 맥스는 하나의 휴대폰에 두 개의 USIM카드 장착이 가능한 듀얼심 기능이 적용됐고,  방수·방진기능도 아이폰X보다 한 등급 높은 IP68로 강화되는 등 소소한 변화가 더해졌다. 또한 256GB까지밖에 선택할 수 없었던 아이폰X와 달리 512GB 모델이 추가됐고, 색상 또한 골드·스페이스그레이·실버로 선택지가 넓어졌다.

<사진=애플 홈페이지 갈무리>

◇ LCD 디스플레이 택한 저가형 아이폰XR

저가형으로 나온 아이폰XR의 경우 기존 아이폰X의 업그레이드 제품이라고 보기는 어렵다. 아이폰Xs·Xs 맥스와 마찬가지로 A12바이오닉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지만, 보급형 모델인 만큼 여타 기능에서 차이를 보인다. 우선 아이폰XR은 신 모델 중 유일하게 OLED 디스플레이가 아닌 LCD 디스플레이(리퀴드 레티나)를 장착했다. 화면은 6.1인치로 아이폰X·Xs에 비해 크지만 해상도는 1792×828픽셀로 5.5인치인 아이폰8+보다 낮다. 픽셀집적도는 아이폰8과 같은 326ppi다.

후면카메라의 경우 듀얼카메라를 탑재한 아이폰X·XS·XM과 달리 1200만화소의 싱글카메라를 탑재했다. 애플이 아이폰7+부터 최초로 장착하기 시작한 듀얼카메라는 심도조절을 통해 인물사진에 입체감과 아웃포커스 효과를 더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애플은 이번 발표회에서 소프트웨어를 통해 아이폰XR의 싱글카메라로도 듀얼카메라와 같은 효과를 구현할 수 있다고 장담했지만, 실제 비교테스트가 나오기 전에는 확인하기 어렵다.

또한 아이폰X에서 적용된 3D터치도 아이폰XR에서는 지원되지 않는다. 팀 쿡 CEO는 대신 맥북 프로의 트랙패드와 사용감이 유사한 햅틱 터치 시스템을 아이폰XR에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아이폰XR의 용량은 64·256·512GB, 색상은 블루·화이트·블랙·옐로우·코랄·레드로 사용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배터리 사용시간도 아이폰8+(약 14시간)보다 약 1시간30분가량 길어졌다.

◇ 최고모델 출고가, 200만원 넘을 듯

이번에 발표된 아이폰 신제품의 출고가는 아이폰Xs 64GB가 999달러(256GB 1149달러, 512GB 1349달러), 아이폰Xs 맥스 64GB 1099달러(256GB 1249달러, 512GB 1449달러)다. 아이폰XR은 64GB 모델의 출고가가 749달러로 한층 저렴한 편. 128GB·256GB 모델의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특히 아이폰Xs 맥스 512GB의 경우 부가세를 더할 경우 무려 한화로 약 186만원이다. 아이폰X 64GB 모델의 경우 환산 가격이 부가세 포함 약 124만원이었으나 국내 출고가는 그보다 약 18만원 오른 142만원이었다. 그동안 국내시장에서 환산가격보다 높은 출고가를 적용해온 애플의 관행을 고려할 때 아이폰Xs 맥스의 최고가는 200만원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임해원 기자  champroo@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해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여야 4당, 패스트트랙 극적 합의, 핵심은?
여야 4당, 패스트트랙 극적 합의, 핵심은?
'박근혜 석방' 국민 62% 반대, TK지역 '찬성 52%'
'박근혜 석방' 국민 62% 반대, TK지역 '찬성 52%'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