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플2' 확률 조작 논란에 넥슨 "억울"
상태바
'메이플2' 확률 조작 논란에 넥슨 "억울"
  • 김윤진 기자
  • 승인 2018.08.27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리아] <메이플스토리2> 개발진이 아이템 강화 확률 조작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메이플스토리2>는 넥슨이 서비스하는 온라인 게임이다.

문제는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 게임 내에서 아이템을 강화하는 과정에서 벌어졌다. <메이플스토리2>에서는 12강화 시도부터 기본 재료 외에 추가 재료를 소모하면 강화 성공률이 증가한다. 하지만 유저들이 아이템 강화 성공률을 100%로 맞췄음에도 실패하는 현상이 나타난 것이다. 이에 유저들은 “강화 확률을 조작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23일 신민석 디렉터는 “아이템 강화 확률뿐만 아니라 그 외 다른 확률형 콘텐츠에도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닌지 등 적잖은 분들께서 여러 궁금증을 갖고 계신 것 같아 본 공지를 통해 좀 더 자세히 설명드리고자 한다”며 <메이플스토리2>의 소스코드를 공개했다. 소스코드란 프로그래밍 언어로 게임 내 행동에 대한 명령을 작성한 기록을 말한다.

<메이플스토리2> 개발진이 공개한 소스코드와 부가 설명 일부.

신 디렉터의 설명을 요약하면, 해당 기간에는 추가 재료를 소모해도 강화 성공률이 오르지 않는 버그가 발생했을 뿐 조작이 아니라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메이플스토리2> 운영진은 버그 발생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 보상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게임업계에서는 확률 조작 논란이 빈번하게 일어나지만, 이번 <메이플스토리2>의 사례처럼 소스코드까지 공개하며 결백을 주장한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많이 억울했나보네”, “살면서 메이플 소스코드를 보는 날이 오다니”, “올해의 해명상 유력 후보”, “소스코드 알아볼 유저도 몇 없겠지만, 사과 한마디로 끝내지 않고 해명하는 모습 보기 좋다” 등 칭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