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드루킹 특검 25일 종료 '수사기한 연장 안해'
  • 송광호 기자
  • 승인 2018.08.22 16:07
  • 댓글 0
‘드루킹 댓글 조작 의혹’사건을 수사하는 허익범 특별검사팀(특검팀)의 박상융 특검보가 22일 오후 서울 서초구의 사무실에서 수사기간 연장 없이 60일간의 1차 수사기간이 종료되는 25일 활동을 마친다는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코리아]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을 수사해온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수사 기간 연장 요청을 하지 않고 25일 수사를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박상융 특검보는 22일 브리핑을 통해 “특검은 더 이상의 조사나 수사가 필요한 정도가 아니라고 판단하고 수사기한 연장 승인 신청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대상으로 규정된 사안에 대해선 8월 27일 밝힐 것”이라고 전했다.

특검의 이같은 결정에 따라 드루킹 댓글 조작사건 주사는 오는 25일 종료된다. 앞서 특검팀은 20일간의 준비 기간을 거쳐 지난 6월 27일부터 본격적인 수사를 진행해왔다. 특히 드루킹 김 씨와 김경수 지사와의 공모 관계를 파헤치는 데 많은 시간을 투입했다. 하지만 지난 18일 김 지사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되면서 수사 동력을 잃었고 수사기한 연장도 명분을 얻기 어려운 상황에 처했다.

역대 총 13차례의 특검 중 수사 기간 연장을 스스로 포기한 특검은 허익범 특검이 처음이다.
 

송광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마스크 벗은 진주 살해범 “나도 억울하다”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게임업계 글로벌 매출 Top 25, 한국업체 3곳 랭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