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장, 쪽방촌에 선풍기 200대 전달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07.31 14:27
  • 댓글 0

[이코리아] 이대훈 NH농협은행장과 임직원들은 30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서울시립 서울역쪽방상담소’와 ‘동자동쪽방촌’을 찾아 폭염으로 생활고를 겪고 있는 주거취약계층이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선풍기 200대를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시립 서울역쪽방상담소’는 동자동 쪽방지역 주거취약계층의 생활지원 및 의료, 자활 등을 돕는 복지시설이다.

이번 선풍기 전달은 국민의 농협으로서 역할을 다하고, 특별재난 수준의 폭염에 대한 대책을 마련 중인 정부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자 마련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기록적인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 어르신 등 주거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폭염 극복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30일부터 전 영업점을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폭염에 지친 지역주민을 위한 휴식 공간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한국당
한국당 "성희롱 사과하라" VS 문희상 "임이자 자해공갈"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