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상반기 신입 300명 채용 '투명성 강화'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05.15 11:04
  • 댓글 0

[이코리아] 신한은행은 올해 상반기 신입 행원 300여명을 채용한다.

신한은행은 15일 "이번 채용 모집 직무는 기업금융/자산관리(WM), 정보통신기술(ICT), 개인금융 분야다. 지원서 접수 기한은 오는 29일 오후 6시까지다"라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또 올해 채용부터 필기시험과 직무적합도 면접이 도입하기로 했다.  필기시험은 국가직무능력표준 직업기초능력 평가(75분)와 금융 관련 시사상식·경제지식 평가(40분)로 구성됐다.

이번 채용은 서울, 부산, 대구, 대전, 광주 등 전국 주요 5개 도시에서 동시에 실시된다.

신한은행은 이번 채용을 위해 외부 전문가와 내부 관리자로 구성된 채용위원회를 신설하고 필기시험 전형 전 과정을 외부에 위탁해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로 했다. 또 직무적합도 면접에 외부기관을 참여시키고, 블라인드 방식으로 하기로 했다. 채용위원회는 채용 과정 전반과 각 전형별 세부 기준 등을 점검하고 최종 합격자 발표 이전에 실제 채용 과정이 사전에 정한 기준에 부합했는지를 따질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각 채용 전형이 내부 통제기구가 시행한 점검을 통과해야 다음 과정이 진행될 수 있게 하는 절차도 신설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채용의 핵심은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지원자들에게 기회를 부여하고 직무적합도가 우수한 인재를 선발하는 것”이라며 “올 한해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년도 채용 규모를 초과하는 인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여야 4당, 패스트트랙 극적 합의, 핵심은?
여야 4당, 패스트트랙 극적 합의, 핵심은?
'박근혜 석방' 국민 62% 반대, TK지역 '찬성 52%'
'박근혜 석방' 국민 62% 반대, TK지역 '찬성 52%'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