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임 금감원장 내정, 윤석헌 교수는 누구?
  • 송광호 기자
  • 승인 2018.05.04 11:16
  • 댓글 0
<신임 금융감독원장에 내정된 윤석헌 금융행정혁신위원장.뉴시스>

[이코리아] 신임 금융감독원장에 윤석헌 금융행정혁신위원장이 내정됐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4일 금융위 의결을 거쳐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 후임으로 윤 위원장을 임명 제청했다.

올해 70세인 윤 교수는 경기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 후 산타클라라대학교 대학원을 거쳐 미국 노스웨스턴대에서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학계에 진출해 맥길대학교 조교수, 한림대 교수, 숭실대 교수로 재직했으며 현재 서울대 경영대학 객원교수로 일하고 있다. 주요 경력으로는 한국거래소 사외이사, 국민경제자문회의 위원, 한국금융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윤 교수는 금융 분야 전문성과 개혁성을 갖춘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윤 교수는 문재인 정부 출범 후 금융행정인사혁신위원회 위원장과 금융발전심의회 위원장 맡아 금융개혁 관련 각종 과제를 제기해왔다. 대표적인 예가 ▲금융감독 강화 ▲인터넷전문은행을 위한 금산분리 완화 반대 등이다. 또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차명계좌에 대한 과징금 부과와 민간 금융회사에 근로자 추천 이사제를 도입해야 한다는 권고안도 제시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금융감독원장은 줄줄이 낙마했다. 최흥식 전 원장은 채용 비리로 6개월만에 낙마했고 김기식 전 원장은 취임 2주만에 스스로 물러났다. 세 번째 금감원 수장에 오른 윤 교수가 흐트러진 분위기를 쇄신하고 금융개혁을 밀어붙일지 주목된다.

 

송광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한국당
한국당 "성희롱 사과하라" VS 문희상 "임이자 자해공갈"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KT 명예퇴직자 158명, 해고무효 소송 제기
여백
Back to Top